최신정보안내 
작성자 대전자전거연맹(admin) 시간 2019-05-15 15:13:19
네이버
첨부파일 :
3_4.jpg
장거리 라이딩을 하고 나면 허리가 아픕니까?
장시간 동안 에어로자세를 취하는 우리 동호인들에겐 자주 일어나는 현상입니다.

에어로자세는 시간을 줄여야 하는 바이크 경기에서 중요한 요소입니다.
공기저항을 적게 하기 위해서는 우리 몸과 바이크가 딱 달라붙어야 합니다.
이런 자세를 취하다보면 공기저항은 적지만 근육골격계에는 문제가 될 수 있습니다.
가장 흔한 문제가 허리 통증입니다.
다음은 허리 통증을 줄일 수 있는 4가지 방안입니다.


유연성 및 유동성

햄스트링이 경직되고 흉부척추의 움직임이 제한되면 허리 통증의 흔한 원인이 됩니다.
심하게 경직되면 피로는 가중되고 근육의 움직임도 이상하게 변하게 됩니다.
밴드를 이용한 햄스트링 스트레칭과 흉부척추의 회전운동을 하게 되면 에어로자세를 취했을 때 유동성을 좋게 합니다.


근력

둔근, 햄스트링, 대퇴사두근이 약하면 허리에 부담을 주게 됩니다.
이런 근육들은 스쿼트, 데드리프트 및 런쥐와 같은 근력운동을 함으로서 근지구력을 향상시키고 라이딩 자세로 인해 올 수 있는 다리의 피로와 허리 통증을 줄여주게 됩니다.


코어/자세

약한 코어와 불량한 자세는 허리 통증을 유발하는 것과 상당한 관련이 있습니다.
라이딩을 하는 동안 엉덩이가 유별나게 움직이는 것을 볼 수 있는데, 피로하게 되면 자세가 변하게 됩니다.
플랭크, 사이드 플랭크, 데드벅스(dead bugs) 및 four-point superman 등을 하게 되면 코어가 강해져서 허리 통증을 예방할 수 있습니다.

2.jpg?type=w740 dead bugs 3.jpg?type=w740 four-point superman


라이딩 자세

유연성, 근력 및 코어 강화훈련과 더불어 라이딩 자세에 익숙해져야 합니다.
목표는 자신의 몸에 바이크를 맞춰서 가급적 적게 교정해야 합니다.
이렇게 하면 우리 몸이 자연스러운 생체를 유지하게 되며 가장 효율이 높게 됩니다.